힘내라 율곡동! 살아나라 지역 경제!
상태바
힘내라 율곡동! 살아나라 지역 경제!
  • 김천시민뉴스
  • 승인 2020.03.18 18: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매주 수요일 구내식당 문 닫고 지역식당 이용

  율곡동(동장 이우문) 매주 수요일 점심시간을 ‘지역식당을 이용하는 날’로 정했다.

  오늘 18일부터 매주 수요일 율곡동 구내식당 문을 닫고 직원들 전원이 코로나 19 침체되어 있는 지역 상권 활성화를 위해 지역 식당을 이용하도록 했다. 지속적인 경기침체에 코로나 19 사태 여파가 겹치면서 주민들이 외부 활동을 자제하는 분위기가 팽배하여 지역상가 30%이상이 임시 휴업을 하고 있는 시점에서  힘든 지역 상권을 살리려는 조치이다.

  현재 율곡동 주민센터 구내식당을 이용하는 직원은 23명으로 적은 인원이지만 분위기 조성을 통해 주변의 공공기관이나 다른 기관에도 자극제가 것으로 보인다.

  율곡동 소재 식당 사장은 “코로나 19 인해 하루에도 번씩 폐업해야하나 고민이 들지만 주민센터에서 먼저 벗고 분위기를 조성해주시니 정말 감사하다”고 했다.

  이우문 율곡동장은 “장기적인 경기침체에 코로나 19 사태 여파로 지역 상권 활성화를 위해 작은 것부터 실천하기로 했다.”며 “앞으로 공공기관과 다른 기관들도 동참해 당면한 어려움을 함께 극복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했다.

  한편, ‘소상공인 살리기’ 운동의 일환으로 ‘착한 임대인’참여에 임대인들의 적극적인 동참을 호소하고 현재 율곡동의 43곳의 점포가 임대료를 인하를 받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