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천시, 어린이집 4월 5일까지 휴원 연장
상태바
김천시, 어린이집 4월 5일까지 휴원 연장
  • 김천시민뉴스
  • 승인 2020.03.20 12: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어린이집 긴급모니터링 실시

김천시(시장 김충섭) 코로나19 확산으로 보건복지부의 어린이집 휴원 장시행에 따라 관내 어린이집이 4 5일까지 2주간 연장 휴원한다고 밝혔다. 

김천시는 2 24일부터 어린이집 휴원을 시행하고 있는데, 코로나19 예방하고 질병에 취약한 영유아의 건강을 보호하고자 관내 99개소 어린이집에 대하여 휴원 시부터 긴급보육 실시 여부와 등원 아동, 유증상자 여부 등을 면밀히 모니터링하고 있다. 

어린이집 모니터링을 통하여 어린이집 방역조치 사항을 확인하고, 응급사항 발생 신속한 보고 체계를 갖추어 바이러스 확산을 막는데 총력을 기울여왔다. 

휴원 기간이 늘어나더라도 맞벌이 부부 등을 위해 당번교사를 배치해 긴급보육을 지속 시행하며 긴급보육을 사용하는 사유에는 제한을 두지 않고, 종일보육(오전730~오후730) 실시하고 급·간식도 평상시처럼 제공한다. 

긴급보육을 시행하지 않는 어린이집에 대해서는 어린이집 이용불편·부정신고센터(1670-2082), 김천시청 가족행복과 아동팀에서 신고를 받고 있다.

김충섭 김천시장은 “각 어린이집에서는 보건복지부의 대응 지침에 따라 개인위생을 준수하는 이외에도 매일 자체 소독을 하는 안전한 보육환경 조성할 있도록 철저히 관리 해주기를 바란다.”며 “휴원 기간이 길어질수록 긴급 보육률도 점차 높아지는 만큼 앞으로도 긴장을 늦추지 않고 대응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